Spain Focus

스페인 포커스

2010년부터 이어온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의 시그니쳐 국제교류 프로그램 ‘포커스 국가’의 2022년 주빈국은 스페인이다.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로마, 이슬람, 카톨릭 등 다양한 문화적 요소의 영향을 골고루 받은 스페인은 특유의 풍성한 문화, 그 중에서도 매혹적인 음악으로 많은 사람들을 사로잡아왔다. 


이에 제19회 자라섬재즈페스티벌에는 현재 스페인 재즈신을 이끌어가고 있는, 주목할만한 젊은 아티스트 네 팀을 소개한다. 또한 스페인 최고의 일러스트레이터 소냐 풀리도가 이번 페스티벌의 공식 포스터 디자인을 맡았으며, 스페인을 대표하는 영화와 스페인 피아니스트의 콘서트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상영회도 준비했다.


스페인 역시 다른 국가와 마찬가지로 단순히 ‘스페인 재즈’라는 이름으로 그 안의 모든 음악을 정의할 수 없는 폭넓은 다양성을 보유하고 있다. 스페인 재즈는 호타, 플라멩코, 이슬람 음악, 그리고 최근에는 전자음악에 이르기까지 서로 다른 요소가 활발하게 교차하고 있으며, 무엇보다도 각 지역에 따라 뚜렷하게 구분되는 강한 개성을 보유하고 있다. 이에 이번에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을 찾는 뮤지션은 모두 스페인의 다른 지역 출신의 아티스트로 선정했다. 살라망카(다니엘 가르시아 트리오), 갈리시아(숨라), 카탈루냐(바렌시아), 그리고 발레아루스 제도의 마요르카 섬(호아나 고밀라 & 라이아 바예스)에 이르기까지, 스페인 각 지역의 매혹적이고 새로운 사운드에 귀를 기울여보자.

스페인 포커스 아티스트 (총 4팀)

2022 Jarasum Jazz X Sonia Pulido
2022 자라섬재즈 X 소냐 풀리도

“지난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의 영상에서 관객들이

 재즈를 듣고 음악에 맞춰 춤을 추며 

축제를 즐기는 모습을 볼 수 있었어요. 

자라섬이라는 아름답고 특별한 장소의 분위기가 마음에 들었습니다. 바로 그것을 포스터에 담고자 했어요. 

자연 한 가운데의 아름다운 환경, 그리고 그 속에서 

공연을 즐기는 사람들의 모습들이요. " 

– Sonia Pulido


2022 제19회 자라섬재즈 포스터는 ‘다채로운 색감과 유연한 선들로 비범하게 그려내는 일러스트레이터'이자, 유럽에서 가장 주목받는 디자이너인 스페인 출신의 소냐 풀리도 (Sonia Pulido)의 작품으로 완성되었습니다. 포스터 속 각기 다른 개성을 가진 연주자들부터 재즈 악기 그리고 선명한 색감까지 소냐 풀리도의 상상력을 입힌 자라섬재즈의 다채로운 모습을 직접 만끽해보세요.